B-read

B-read

부산일보 뉴스레터 ‘B-read(브레드)’가 매일 아침 당신을 찾아갑니다.
브레드는 ‘부산을 읽는다’는 의미에다 뉴스의 이면(behind)를 이해하고, 뉴스 너머(beyond)의 진실을 통찰하도록 돕는다는 뜻을 담았습니다.

당신을 위한 PICK